사비궁소식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8년 국립부여박물관 특별전“치미, 하늘의 소리를 듣다”

- 부여군․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국립부여박물관․한국기와학회 공동주최 -

 

부여군(군수 박정현)․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소장 이상준)․국립부여박물관(관장 윤형원)․한국기와학회(회장 최태선)은 2018년 특별전 “치미, 하늘의 소리를 듣다”를 오는 9월 18일(화)부터 12월 2일(일)까지 국립부여박물관 기획전시관에서 연다.

 

국내 최초의 특별전시, 치미를 한자리에 모으다

이번 특별전은 우리나라에 있는 완형의 고대 치미를 한자리에 모아 전시하는 국내 최초의 전시이다. 치미는 전통건축의 지붕 용마루 양쪽 끝에 올려놓는 기와로, 고대 건축기술의 화룡점정(畵龍點睛)이자 많은 종류의 기와 가운데 백미(白眉)이다. ‘치미’를 집중 조명한 전시는 이전에 우리나라에서 뿐만 아니라 아시아에서도 유례가 없었다. 이번 전시에서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이른 시기에 만들어진 백제 왕흥사 터 출토 치미를 비롯해 신라․통일신라․후삼국의 대표 치미 12점을 한 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12점의 치미 공개

우리나라의 치미는 고구려 고분 벽화에 등장하는 지붕 위의 치미 그림으로 보아 적어도 4세기 중후반부터는 사용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이번 전시에서는 발굴 조사에서 출토되어 형상이 복원된 대표 치미 12점이 출품되었다.

먼저,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부여 왕흥사 치미는 오랜 기간 과학적 조사와 연구를 토대로 복원하여 세상에 공개되었다. 일찍부터 복원되어 알려진 부여 부소산 절터의 치미와 백제 무왕이 세운 익산 미륵사 터에서 나온 치미도 백제의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작품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1978년 경주 황룡사 터에서 출토된 황룡사 치미는 신라를 대표하는 치미로 국립경주박물관에서 전시한 이후 한 번도 외부로 나들이 한 적이 없었다. 이번 전시를 위해 처음 신라지역에서 백제지역으로 나들이를 하게 된 황룡사 치미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치미(높이 182cm)로 그 웅장함이 특징이다. 경주 분황사 터에서 나온 치미와 경주 인왕동 절터에서 나온 치미도 발굴조사 후 오랜 기간 조사와 분석, 복원 과정을 거쳐 일반인들에게 처음 공개된다. 후삼국기에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되는 원주 법천사 터 치미는 뿔 같은 모양의 날개가 매우 독특하여 주목을 끈다.

 

치미의 새로운 모습 찾기

최근 여러 유적에서 출토된 치미의 형상을 복원하고, 분야별 조사 연구 성과를 전시에 담아내는 데 주력하였다. 3차원 정밀촬영(3D 스캔)에서 확인되는 세밀한 형상을 고찰하여 이를 토대로 복원 및 고증을 하고, 육안으로 관찰하기 힘든 치미의 특징 및 제작방법 등을 새롭게 밝혀내기도 하였다. 치미는 지붕 용마루 양쪽에 대칭된 모양으로 올리는데, 한 쌍의 치미라도 건물에서 바라보는 방향에 따라 중심부의 휘어짐과 몸통의 형태에 차이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전시에서는 탁 트인 전시 공간에서 자유롭게 작품을 감상하며 색다른 멋을 즐길 수 있는 장소를 마련하였다. 지붕 위 치미를 엿보기라도 하듯, 지붕모양의 전망대에 올라서면 눈 아래로 펼쳐지는 치미의 색다른 모습을 볼 수 있도록 하였으며, 전망대 맞은편으로는 대형 스크린에서 펼쳐지는 맵핑 영상에서 치미와 함께 하는 멋진 가을날을 만날 수 있다. 각 치미에 대한 해설은 디지털 패드를 터치하면 자세하게 검색할 수 있다.

 

국제학술심포지엄(한국․중국․일본․베트남) 개최

한편, 이번 전시를 기념하여 국제학술심포지엄이 10월 19일(금) 국립부여박물관에서 개최된다. 한국․중국․일본․베트남의 학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치미’라는 하나의 주제로 각국의 치미 연구를 처음 공개하고 정보를 교환하며 연구의 전문성을 키워나가는 발판으로 삼고자 한다.

이번 특별전과 국제학술심포지엄이 전통문화의 다양한 연구와 이해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또한 세계유산 등재 이후 한층 고조된 백제역사유적지구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바탕으로, 9월 14일(금)~9월 22일(토)에 열리는 ‘백제문화제’ 축제에 부여를 찾는 많은 관람객에게도 이번 전시가 잊을 수 없는 추억이 되기를 기대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2 부여군, 사비도성 가상체험관 시범운영‘호응’ file 사비사랑 2018.09.20 15
171 부여서동연꽃축제, 대한민국 빅데이터 축제대상 “최우수상 수상” file 사비사랑 2018.09.20 14
170 제64회 백제문화제 한·중·일 합동 공연 펼쳐 file 사비사랑 2018.09.20 10
169 오는 22일 제64회 백제문화제 폐막식 개최 file 사비사랑 2018.09.20 5
» 2018년 국립부여박물관 특별전“치미, 하늘의 소리를 듣다” 개최 사비사랑 2018.09.18 7
167 부여군시설관리공단, 백제문화제와 함께하는 부여군청소년어울림마당 개최 file 사비사랑 2018.09.18 7
166 부여군, “추석 연휴 응급진료 걱정마세요” 사비사랑 2018.09.18 7
165 홍산공공도서관, 인문학으로 만나는 삶 속의 부여 file 사비사랑 2018.09.18 5
164 부여군, 관광인과 함께하는 관광설명회 개최 file 사비사랑 2018.09.18 5
163 제64회 백제문화제 개막...화려한 여정 시작 file 사비사랑 2018.09.18 6
162 부여군 4대향교 대성전서 ‘추계 석전대제’ 제례 봉행 사비사랑 2018.09.12 6
161 네 번째 유홍준 교수 기증 유물전 우당 유창환, 일창 유치웅 서예전 열린다 사비사랑 2018.09.12 5
160 제64회 백제문화제, 14일 화려한 개막 file 사비사랑 2018.09.12 9
159 부여 ‘굿뜨래 웰빙마을’에서 백제랑 놀자! file 사비사랑 2018.09.12 7
158 부여군, 무량사서 전통산사문화재 활용사업 추진 file 사비사랑 2018.09.12 8
157 부여군, 규암 근대문화거리에 예술이 꽃피다 file 사비사랑 2018.09.12 5
156 부여군, 사비백제 왕궁찾기 토지비축사업으로 본격 시작 사비사랑 2018.09.12 5
155 2018년 ‘치미, 하늘의 소리를 듣다’ 특별전 및 국제학술심포지엄 개최 file 사비사랑 2018.09.12 6
154 백제 후기 거점산성 부여 가림성, 산성 내부 정밀조사 착수 file 사비사랑 2018.09.12 5
153 홍산공공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운영 file 사비사랑 2018.09.12 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