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비궁소식

조회 수 3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부여군(군수 이용우)에서는 부여군 내에서 출토된 청동기시대부터 초기 철기시대의 청동기와 관련된 자료를 집대성한 부여의 문화유산 제1권 ‘부여의 청동기’를 보급판으로 발간했다.

 

부여군은 옛 삼국시대 백제의 고도(古都)로 역사적 의미가 큰 지역으로 대중에게 많이 알려져 있으나, 우리나라 청동기시대 최대 유적인 부여송국리 유적과 다수의 선사유적이 분포되어 찬란한 청동기문화를 꽃 피웠음에도 그 가치가 제대로 조명되지 못했다.

 

이에 백제의 수도 ‘부여’ 이전 BC 5세기부터 존재하였던 청동기문화의 대표도시 ‘부여’를 널리 알리고, 청동기문화의 학술·문화적 콘텐츠를 수집, 정리해 부여의 문화유산편 ‘부여의 청동기’를 발간했다.

 

책자에는 전문가와 일반인 모두가 청동기문화를 이해하기 쉽도록 자료를 구성했다. 특히 송국리 유적 1호 돌널무덤에서 발굴된 비파형동검, 끌, 화살촉 등 33개의 유물, 연화리 유적 세형동검과 거친무늬 거울 등 12개의 유물, 청송리 유적에서 발굴된 칼자루 끝장식 유물, 대롱옥 등 31개의 유물을 비롯해 청동기유물이 출토된 총 28개 유적에서 발굴된 151개의 유물을 담아, 명실상부 청동기문화의 대표도시 ‘부여’를 확인해 볼 수 있다.

 

군 관계자는 “향후 백제역사와 더불어 부여의 청동기문화에 대한 연구를 적극 추진해 부여의 새로운 역사문화 콘텐츠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부여의 청동기 표지.jpg

 


  1. 부여군,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 우수권역 선정돼

  2. 부여군, 조선시대 분묘유적 조사결과 도서로 발간

  3. 부여서동연꽃축제, “세계 연꽃나라의 빛과 향” 가득

  4. 부여 여흥민씨 고택에서 하룻밤

  5. 부여군, 세계유산 정림사지 4차산업혁명으로 다시 태어난다

  6. 만수산자연휴양림, 최고 여름휴양지로 인기몰이

  7. 부여서동연꽃축제, 형형색색“연꽃등 띄우기 체험”눈길

  8. “세 번째 유홍준 교수 기증 유물전 - 나의 순백자 사랑” 부여서 열린다

  9. 부여군, 추양리 전통마을숲 명품 소나무숲으로 정비

  10. 부여 능안골 고분군에서 백제 귀족층 무덤과 매장행위 확인

  11. 부여 세계유산 청소년 알리미 “앞으로 SNS에 세계유산을 알리고 싶어요”

  12. 부여군, 백제6대왕 숭모전 건립사업 착공

  13. 부여서동연꽃축제, 꼭 봐야 할 6대 핵심 프로그램 곧 시작

  14. 부여군, ‘부’자되는 ‘여’행 홍보

  15. 부여군, 벽화로 부여를 러블리하게

  16. 제4회 서동요 전국 창작동요 부르기 대회 작품 공모

  17. 굿뜨래 웰빙마을 글램핑장 인기 폭발

  18. 찬란했던 사비백제 왕궁 찾기 본격 시작

  19. 부여군, 제64회 백제문화제 밑그림 윤곽

  20. 부여관북문화공간, 열린 문화공간으로 탈바꿈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